HOME 게시판 > 뉴스

뉴스

제목 [뉴스]코이카 등 국제개발협력사업협의회, ODA 협력 강화키로
날짜 2019.05.20 조회수 302
링크 1 https://www.mk.co.kr/news/economy/view/2019/05/308757/

코이카 등 국제개발협력사업협의회, ODA 협력 강화키로

 

외교부 산하 무상원조 전담기관인 코이카(KOICA)와 정부 부처, 공공기관, 민간단체 등이 공적개발원조(ODA)에서 상호 협력을 강화하기로 의견을 모았다.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은 10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열린 국제개발협력사업협의회(이하 국사협) 첫 고위급회의에서 "코이카도 전문성과 해외사무소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융합 ODA를 확대해나가겠다"고 말했다. 

이 이사장은 "국사협은 한국의 ODA가 하나 되어 움직일 수 있는 토대가 될 것"이라며 이같이 말했다. 

국사협은 다양한 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ODA 사업 효과를 높이고 개발도상국과의 상생·번영을 꾀한다는 취지로 지난해 12월에 발족한 협의체다. 회장은 코이카 이사장이 맡고 있다.


 

이 모임에는 기획재정부·외교부·국무조정실·한국수출입은행·한국수자원공사·한국도로공사·대외경제정책연구원·부산시·시티넷(CityNet) 등40여 개 기관이 참여하고 있다. 

이 이사장은 이날 회의에서 "아세안 중점 협력 6개국에 대한 ODA 지원금에서 한국(9천304억원)은 일본(6조1천312억원)의 15% 수준으로, 규모로는 경쟁할 수 없는 만큼 여러 기관, 민간 파트너들과 협업을 통해 성과를 높여야 한다"며 협업 필요성을 강조했다. 


그러면서 "전담기관과 비 전담기관 또는 민간단체 간 경계를 허물어 사업을 추진하면 ODA 분절화 문제를 극복하는 데에도 도움이 될 것"이라고 덧붙였다.

 

출처: 매일경제(2019년 5월 10일자 보도)

원글보기: https://www.mk.co.kr/news/economy/view/2019/05/308757/
 

이전글 [뉴스]UN 조달시장 진출 기회 STS&P조직위-UNOPS 업무협약 체결
다음글 [뉴스]정부, 올해 ODA 예산 3조2천억 확정…난민 등 인도적 지원 확대